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비즈한국 BIZ.HANKOOK

전체메뉴
HOME > 아재캐스트 > 골프

[레슨] 여민선의 나에게 맞는 골프 12

슬라이스로 고민 중인 골퍼, “클럽 페이스를 확인하라”

2016.08.10(Wed) 13:09:40

수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슬라이스로 고민하고 있다. 그렇다면 슬라이스의 원인은 무엇일까. 여민선 프로는 슬라이스의 원인을 크게 15가지로 보고 있다. 사람에 따라 슬라이스의 원인이 다르다는 것이다.

여민선 프로는 슬라이스를 극복하는 열두 번째 방법으로 ‘클럽 페이스를 확인하라’고 조언했다. 어드레스 때 클럽 페이스가 열린 채 스윙을 하면 슬라이스가 날 수밖에 없기 때문에, 클럽 페이스가 똑바로 놓였는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는 것이다. 리딩엣지가 타깃 라인과 수직으로 놓였을 때 ‘클럽 페이스가 똑바로 놓였다’는 표현을 쓴다.

클럽 페이스가 똑바로 놓였는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클럽 샤프트, 스틱, 담배갑, 핸드폰 등의 곧은 물체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볼이 놓인 지점 바로 앞에 타겟 라인의 수직 방향으로 곧은 물체를 놓고 어드레스를 취하면 클럽 페이스가 열렸는지, 닫혔는지를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클릭해 여민선 프로의 상세한 설명을 들어보자.

여민선 프로는 지난 1991년 최연소로 KLPGA 투어에 입문해 1999년부터 2005년까지 LPGA 투어 무대를 뛰었다. 프로골퍼 전문대학인 PGCC에 입학해 티칭, 매니지먼트, 코스 관리, 클럽 피팅에 관한 교육을 받았으며 현재 매직숏게임 이사, 자생웰니스센터 ‘더 제이’ 헤드프로, 스포타임골프연습장 골프매니저로 있다. ‘나에게 맞는 골프’ 나맞골에서는 아마추어 골퍼들을 위한 맞춤형 레슨을 선보인다.

유시혁 기자 evernuri@bizhankook.com


<저작권자 ⓒ 비즈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